dcsimg 속속들이 알고싶은 아이엘츠 이야기 :: 아이엘츠 장학생 인터뷰 Part 2 - 아이엘츠 시험보고 미국 유학 후 애니메이션 감독이 된 신두선씨의 이야기!



2011년 영국문화원 IELTS 장학생 신두선씨의 유학 성공기

Animator로서의 꿈을 이루고 첫 단편작 <Fox Tale>로 세계 유수의 영화제 초청 및 수상!


 이 글을 클릭하신 여러분, 혹시...  유학을 생각하고 계신가요? 영국문화원에서 아이엘츠 시험을 보고, 그 성적표를 제출하여 미국 Ringling College에 합격한 신두선씨. 영국문화원 IELTS 장학생으로 선발되어 컴퓨터 애니메이션을 전공하고, 단편 <Fox Tale>을 발표하여 세계 유수의 국제 영화제 및 애니메이션 페스티벌에서 초청 상영 및 수상을 하고 계신, 이제는 '감독님'이라는 호칭이 더 익숙하실 것 같은 자랑스러운 아이엘츠인(!)인데요.


 2016-2017학년도 IELTS 장학생을 선발하고, 지원서 마감일을 약 두달 여 앞둔 지금! 신두선 감독님의 아이엘츠 성공기를 여러분께 공개합니다. 한국 대기업 및 글로벌 기업의 마케터로서의 경력이 있었음에도, 어릴 적 꿈꿔왔던 애니메이터의 길을 과감하게 선택한 신두선 감독님의 아이엘츠 준비, 성공적인 미국 유학, 그리고 그의 해외 생활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이런 좋은 이야기는 세계적으로 공유되어야 하기에, 감독님께 영어로 응답을 부탁드렸습니다. 

* 신두선 감독님 인터뷰 Part 1을 놓치셨나요? >> http://blog.ieltstest.or.kr/1114 


영국문화원 & 신두선 감독님, 인터뷰 Part 2

"나의 Fox Tale, 나의 IELTS 준비 이야기"


Fox Tale - Official (2015) from DOOSUN SHIN on Vimeo.


British Council: 

감독님의 작품을 소개해주세요!


Doosun Shin:

<Fox Tale>은 자신의 아름다운 꼬리를 너무 사랑한 여우가, 보잘 것 없는 토끼의 꼬리를 비웃다가 벌을 받는 이야기 입니다. 작품을 관람할 때, 한바탕 웃을 수 있는 재미와 함께, 생각할 수 있는 여운을 남기는 작품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FOX TALE은 ‘뿌린 대로 거둔다.’ 즉, 인과응보라는 주제를 가지고 있으며, 요즘 사회에 만연하는 외모지상주의에 대한 생각도 표현했습니다. 아이들이 작품을 본 후,’친구의 외모를 놀리는 건 안 좋은 거야.’ 라는 생각을 할 수도 있고, ‘여우가 잘못은 했지만 조금 불쌍하다.’는 생각을 할 수도 있는데, 무엇을 느끼는지는 보는 사람에 달려있지만 한번쯤 그런 것을 생각해 본다면 좋을 것 같습니다.


US Radio Interview ⓒ Doosun Shin


British Council: 

How did IELTS help you to prepare for your student life in the U.S. / how did the IELTS preparation help you to actually merge in with your day to day interaction locally? 


Doosun Shin:

 I am kind of analog generation. I used public telephone booth to call friends and listened to music one audio cassette tapes. At that time, English teachers in the school pushed us to memorize vocabulary and grammar. I did well. But, when I first met Americans in the University, I could not open my mouth and speak a word. It was shocking moment for me to think about learning English seriously. In a few years, I found British Council and IELTS. There are a lot of interesting materials such as podcast on cultures, social issues or entertainment news. 

 I was fascinated by the way British council and IELTS approach learning English for non native English speakers. It was not memorizing grammar, but introducing interesting topics in our societies in various ways. So, I started listening to British Council Podcast, I printed out articles and read them all. After spending a few months, I realized that it is pro-active learning experiences which kept me motivated to learn more.

 All four sections, Listening, Writing, Speaking and Reading, are perfectly designed to improve my REAL English. For example, when studying speaking or writing, I didn’t memorize the answers or samples, but researched how English speaker express their thought or emotions in a specific situation. What kind of words or expressions is appropriate in the writing on global warming, for example, I reached and read the articles about this issue publicized by different 6 universities around the world. This made me possible to understand the context, think and express my thought in English.  At a certain point, all these four section came into one, and made me confident to communicate people I encountered in the U.S


British Council:

What are your tips or advice to students planning to take IELTS to study abroad?


Doosun Shin:

I would say please don’t think IELTS as another English exam, but new platform to learn different cultures. You are going to be on the global stage and you want to spread your wings and fly. So, enjoy learning experiences and embrace differences. A few tips which make your learning experiences more enjoyable are to find your own ways to learn English. You can make your own books with articles or news you are most interested in or find some interesting podcasts or songs. All of your efforts will eventually lead you to the place where you want to be.   


Animation <Fox Tale> ⓒ Doosun Shin

 신두선 감독님의 <Fox Tale> 소개 및 IELTS 준비 스토리 잘 읽어보셨나요? 아이엘츠를 준비하며 시간과 공을 들인 Listening, Reading, Writing, Speaking이 나도 모르는 새에 머릿속에서 학습이 되고, 귀와 입으로 체득이 되어 미국에서 만나는 모두와 자신감있게 의사소통할 수 있었다는 신두선 감독님. 많은 아이엘츠 응시자들의 경험담에서도 알 수 있듯이, IELTS는 점수를 위한 시험을 넘어서서 실력을 위한 시험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영국문화원에서는 매년 아이엘츠 장학금 프로그램을 통해 여러분의 꿈을 지원해드리고 있습니다. 제 2의 신두선 감독님이 탄생하여 본인의 꿈을 이루고, 자기만족이 높은 삶을 살 수 있도록요! 그리고, 유학의 결과가 이 사회에도 도움이 되면 더 좋겠지요. 


2016/17학년도 가을학기에 유학을 앞두고 계시다면? 

영국문화원 IELTS 장학생 선발에 도전해보세요!

>> www.ieltsasia.org/kr/ieltspriz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영국문화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